130610 말씀묵상 : 믿고 맡기기..

네 짐을 여호와께 맡겨 버리라 너를 붙드시고 의인의 요동함을 영영히 허락지 아니하시리로다
– 시편 55:22 –

믿고 맡기기..

이 말씀 묵상하다 너무 힘들어서 나누지 못하고 있었습니다. 짐을 하나님께 맡기라는 말씀 앞에 온전히 맡기지 못하고 온갖 걱정과 고민을 내가 안고 해결하기위해 고민하는 저의 모습이 너무 선명하게 보였기 때문입니다^^;;

불확실한 미래에 대한 걱정, 당장 해결해야 할 것 같은 문제들, 아직 일어나지 않은 일들에 대한 우려 등.. 우린 참 많은 고민과 짐을 우리가 안고 가지만 하나님은 이 모든 짐들을 맡기라고 성경 전체에서 누차 말씀하십니다.

맡긴다는건 어떤것일까요? 내가 그 문제를 해결할 수 없음을 인정하는것이 시작입니다. 난 못하니 주님이 해달라고 드리는 것입니다. 그리고는 더이상 걱정하지 않는 것이 맡기는 것입니다.

그럼 어떻게 맡길수 있을까요? 믿어야 맡길 수 있습니다. 맡기는 상대의 능력을, 그리고 그가 나를 사랑하고 나를 위해 그 것을 해결할 것임을, 끝까지 인도하실 것임을 믿어야 맡길 수 있습니다. 결국 오랜시간 그 대상과 교제하며 친밀함을 경험해야 합니다.

맡기는 것은 신뢰하고 잠잠히 있는것과, 힘빼기와도 일맥상통하는 것 같습니다. 운동 같은 것에서도 최고의 고수는 힘을 다 뺀다고 하죠. 결국 이 힘빼기 훈련 역시 인생을 통틀어 끊임없이 나를 죽이는 훈련 끝에 조금 더 가능해질 것 같습니다.

머리로만 아는 지식은 한계가 있습니다. 결정적이고 어려운 시기엔 머리보다 마음이 먼저 반응합니다. 머리로만 하나님을 아는게 아니라 전인격적인 교제를 지속적으로 나누고 경험해야 합니다.

네 짐을 하나님께 맡겨버리라는 말이 실체없는 공허한 구호나 값싼 격려의 문구로 전락하지 않길 원합니다. 진짜 하나님과 깊이 교제함으로 하나님을 제대로 알고 정말 믿고 맡길 수 있길 원합니다. 물론 쉽지 않겠지만 온전히 믿고 맡기지 못하는 내 모습에 실망하기 보다 그 모습까지도 아시고 받아주심을 믿고 한번 더 맡겨드리고자 하는 태도를 취하고 싶습니다.

그 과정 속에 감사함으로 기도할때
하나님의 평강이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우리 마음과 생각을 지키시는 은혜를 누릴 수 있길 기도합니다^^

davidjkpark에 관하여

선한영향력, 한없는 성장, 은혜와 축복의 통로, 매일 어제보다 더 주님을 알고 사랑하길 원하는..^^ davidjkpark@gmail.com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 photo

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

TechCrunch

Startup and Technology News

HFK | 직장인 네트워크, 경험과 지식의 커뮤니티

당신의 성장을 통해 더 나은 사회를 만듭니다.

ZERONOVA

Data, Open, Share, Platform, Cloud, Education

실리콘밸리 Start-Up 비밀일기

by Jiwon Moon & Changseong Ho

San's diary

When I am weak, then I am strong

ideas.ted.com

Explore ideas worth spreading

Live & Venture

삶과 벤처에 관한 이야기 by 윤필구

Human-Computer Symbiosis

Cloud, Open source, and Startup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